고성군, 나잠어업인 잠수질병 치료시설(챔버) 설치

김민석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11-20 10:31: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고성군=세계타임즈 김민석 기자] 고성군(군수 함명준)은 잠수병으로 고통받는 나잠어업인 치료시설인 챔버(고압 산소 치료시설)를 고성군 보건소에 설치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잠수질병 치료시 강릉아산병원으로 통원 치료로 인한 교통비와 체재비 등 경제적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는 나잠어업인의 안정적인 치료 지원을 위하여 군은 3억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챔버(1인용) 2대를 내년 3월까지 설치할 계획이다.

챔버는 대기압보다 높은 2∼6기압의 고압 환경을 만들어 고농도 산소를 호흡하게 해 대표적인 잠수병인 기체색전증과 감압병 등의 치료를 하는 캡슐형태의 장비로 다량의 산소를 체내의 혈액 속에 녹아들게 해 몸 곳곳에 산소를 공급해 저산소증으로 말미암은 여러 질환의 증상을 개선해 주는 치료를 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잠수어업인(해녀, 관리선)의 잠수병 치료시설 설치로 고령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나잠어업인의 안정적인 치료 지원으로 어업인 복지향상을 도모하고", "일산화탄소 중독, 다량의 유독가스가 발생하는 화재현장이나 밀폐공간에서 근무하는 고위험 직업군의 근로자, 당뇨합병증이나 버거씨병, 화상 등 급·만성질환 치료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민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