❶ 예술성과 상품성을 지닌 강원도 우수 공예품 발굴 목적, 일반부‧학생부 공모
❷ 심사 : 7.14.(화) 춘천문화원, 6개분야 73점 출품작 → 25점 선정
❸ 입상작 전국대회 출전 자격 부여 / 기업부 입상작(동상 이상) 상품화개발비 지원

[세계로컬핫뉴스] 「2020년 강원도공예품대전」 ‘한송정의 파도’, ‘인연‧色’ 대상 수상

김민석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16 13:22: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강원도=세계타임즈 김민석 기자] 「2020년 강원도공예품대전」에서 일반부 김경동(강릉)의 ‘한송정의 파도’와 학생부 박은주(강원대학교 삼척캠퍼스)의 ‘인연‧色’이 각각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 상 작 품

일 반 부

학 생 부

한송정의 파도(김경동)

인연(박은주)

 

 올해로 50회를 맞은 강원도공예품대전은 예술성과 상품성을 지닌 강원도 우수 공예품 발굴을 위해 강원도와 강원도공예협동조합이 주최‧주관하고 있다.

 

 이번 공예품대전에는 73점(일반부 56점, 학생부 17점)이 출품되었으며 공예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9명의 심사위원의 심사를 거쳐 대상을 포함한 25작품을 선정하였다.

 

* 일반부(19) : 대상 1, 금상 2, 은상 3, 동상 4, 입선 9
* 학생부(6) : 대상 1, 금상 1, 은상 2, 동상 2 

 

 일반부 대상을 받은 ‘한송정의 파도(김경동, 도자분야)’는 파도치는 동해바다의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훈련 후의 휴식을 취했을 화랑들의 기상과 파도를 표한한 작품으로, 사이폰현상을 이용한 작품으로 찻잔의 70% 이상 물을 담았을 경우 찻잔 밑으로 물이 빠지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학생부 대상을 받은 ‘인연‧色(박은주, 도자분야)’는 차를 마시는 다기의 의미에 패턴과 색감의 공유라는 의미를 더하여 옻칠과 금을 응용한 다기세트이다. 

 

 입선 이상을 받은 25개 작품은 오는 8월 개최예정인 ‘제50회 대한민국 공예품대전’ 본선에 강원도 대표로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며, 사업자로 등록된 기업부 동상 이상 수상자에게는 차년도 상품화 개발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올해 시상식 및 전시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접촉을 줄이기 위해 생략된다. 

 

 김태훈 강원도 경제진흥국장은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이번 공예품 대전에 출품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수상의 영예를 안은 분들께 축하드린다”고 하면서 “도 대표로 본선에 출전한 작품들이 좋은 성과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민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