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원 도의원 대표발의, 「경기도 생태관광 활성화 및 지원 조례안」 상임위 통과

경기도 생태관광 활성화 위한 지원 근거 마련

이영진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6-16 00:24:0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기도=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최승원 의원(더불어민주당, 고양8)이 대표발의 한 「경기도 생태관광 활성화 및 지원 조례안」과 「경기도 환경정책위원회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15일 소관 상임위를 통과하여 23일 본회의 심의를 앞두고 있다. 

 

「경기도 생태관광 활성화 및 지원 조례안」은 경기도의 우수한 생태계와 자연경관이 수려한 지역에서 자연자산의 보전 및 현명한 이용을 통하여 생태관광을 활성화 시키고 지원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들을 규정한 것이다. 

 

주요내용은 도지사가 5년마다 생태관광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기본계획을 수립·시행하도록 했으며, 생태관광 자원 발굴·보전, 생태관광 프로그램·콘텐츠 개발 등의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도지사가 생태관광지역을 지정·육성 및 지원할 수 있는 제도적 근거를 마련했다. 또한 최승원 의원은 「경기도 환경정책위원회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통해 환경정책위원회의 기능에 생태관광 관련 심의·자문에 관한 사항을 추가하고 위원회에 생태관광 관련 전문가를 포함하도록 규정했다. 

 

최승원 의원 자료에 따르면, 생태관광지역은 「자연환경보전법」에 따라 환경부장관이 지정한 26개소가 있으며 경기도에는 안산 대부도·대송습지 1개소가 지정돼 있다. 

 

최승원 의원은 “도내 우수한 생태계와 자연자산을 활용한 생태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조례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조례제정 취지를 밝히며, “생태관광에 대한 행정적·재정적 지원근거를 마련하여 지역발전과 도민의 여가활동 기반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