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대교 경관조명 ‘반짝’

김민석 / 기사승인 : 2022-05-07 12:39:11
  • -
  • +
  • 인쇄
- 춘천의 새로운 랜드마크, 춘천대교 경관조명 일몰부터 밤 11시까지 운영
- 오는 7월 분수도 설치 완료 예정…시민 및 관광객 새로운 볼거리

 

[춘천시=세계타임즈=김민석 기자] 레고랜드 진입로인 춘천대교가 밤에도 반짝반짝 빛을 낸다.

춘천시정부는 사업비 50억원을 투입해 춘천대교 분수 및 조명 설치를 2021년부터 추진해왔다.

사업 위치는 춘천대교 일대며 지난 5일부터 조명 설치를 완료, 가동하고 있다.

일몰 후부터 밤 11시까지 시험 운영하고 있으며, 원형 탑 미디어 조명이 어우러져 의암호의 밤하늘을 수놓는다.

특히 오는 7월에는 분수까지 정식으로 운영, 춘천대교가 춘천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삼악산 호수 케이블카와 소양강 스카이워크 야간개장과 소양2교 미디어파사드와 함께 의암호의 새로운 야간 볼거리다.

한편 시정부는 7개 주요관광지(삼악산호수케이블카, 남이섬, 강촌레일파크, 애니메이션박물관, 강아지숲, 국립춘천숲체원, 엘리시안강촌)를 연속 방문하면 10%~50%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 유료관광지 2개소를 방문하고 숙박을 하면 춘천사랑상품권 1만원(최대 5인)을 지급하는 등 코로나 엔데믹 시대를 맞아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